커뮤니티 장애인자립생활센터판

Home   >   커뮤니티   >   복지뉴스

복지뉴스

직장 내 장애인 인식개선교육 강사 실태조사 결과 발표

  • 윤대호  (yoondh35)
  • 2019-11-29 10:19:02
  • hit530
  • vote0
  • 106.244.148.5

직장 내 장애인 인식개선교육 강사 실태조사 결과 발표

강사자격 취득 후 66.8% 강의 활동, 평균 강의 회수는 12.9회로 나타나

조시훈 기자 | 승인 2019.11.28 11:59

한국장애인고용공단 고용개발원(이하 고용개발원)은 직장 내 장애인 인식개선교육 자격을 취득한 강사를 대상으로 ‘직장 내 장애인 인식개선교육 강사 실태조사’를 실시했다.

조사는 2019년도 고용개발원 기본 연구과제인 「직장 내 장애인 인식개선 교육 강사 양성 프로그램 개편 방안」연구(책임연구자: 김용탁)의 일환으로 실시됐다.  

이번 실태조사 결과를 보면, 강사들이 이수한 교육과정별 적절성, 도움도, 중요도를 6개의 세부 지표(시간, 과목, 내용, 강사, 환경, 교재)를 활용하여 조사한 결과, 중요도가 87.2점으로 가장 높게 나타났고, 다음으로 도움도 74.1점, 적절성 73.2점으로 나타났다.

강사 자격 취득 사유별로 보면, 실제 강사활동을 하기 위해서가 79.6%, 교육기관 지정을 받기 위해서가 10.7%, 사내교육 실시를 위해서가 5.3% 순으로 나타났다.

강사자격 취득 이후 전체의 66.8%가 강의 활동을 하고 있었으며, 자격 취득 이후 평균 강의 횟수는 12.9회로 나타났다.

강사의 역량 강화를 위해서는 개인적인 공부(89.2%) 중심으로, 교육기관 등의 지원을 받은 사례는 24.2%에 불과하였다. 따라서 강사들의 경우 강의 모니터링 필요(70.3%), 보수교육 필요(92.1%) 등과 같이 강의 역량 강화를 위한 지원 제도가 필요하다는 점을 밝혔다.

고용개발원 이정주 원장은 “이번 조사는 2018년 법정 의무교육이 된 직장 내 장애인 인식개선 교육 활성화를 위해 가장 핵심이라 할 수 있는 강사 양성 방안 전반에 대한 고민을 해결하기 위해 수행되었으며” 특히 “실태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직장 내 장애인 인식개선 교육의 내실화를 도모 할 것”이라고 밝혔다.

자세한 내용은 고용개발원 홈페이지(www.edi.kead.or.kr)을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궁금한 내용은 담당자(031-728-7127)에게 연락하면 된다.

 

조시훈 기자  bokji@bokjinews.com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작성

열기 닫기

댓글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