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장애인자립생활센터판

Home   >   커뮤니티   >   복지뉴스

복지뉴스

드루와, 보조기기가 필요한 사람

  • 공공일자리  (public)
  • 2020-09-14 22:26:25
  • hit20
  • vote0
  • 121.128.163.208

국립재활원은 보조기기가 필요한 생활 속 어려움과 보조기기 맞춤 활용 사례를 올해 14일부터 상시 공모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국립재활원은 보건복지부 연구개발(R&D)사업인 ‘노인‧장애인 보조기기연구개발사업’을 올해년부터 2023년까지 4년간 수행한다. 이 사업의 일환으로 장애인‧노인 당사자와 전문가가 함께 보조기기를 개발할 수 있도록 열린제작실을 국립재활원 재활연구소 1층에 구축했다.

또한, 열린제작실에서 개발할 보조기기 선정을 위해 ‘“드루와, 보조기기가 필요한 사람” : 보조기기가 필요한 생활 속 어려움 및 맞춤 활용 사례’ 4년간 상시 공모를 대국민 대상으로 시행 할 예정이다.

공모는 보조기기가 필요한 일상생활 속 어려움 사례를 제출하는 「“보조기기는 내가 만들게, 클릭은 누가할래?”」와 맞춤 활용 중인 보조기기 사례를 제출하는 「“요건 몰랐지? 나만 알고 있는 보조기기 맞춤 사용 비밀”」 두 가지 주제로 이루어진다.

이 공모는 『노인‧장애인 보조기기연구개발사업』의 사업 기간 내(2020년~2023년)에 계속될 예정이며, 9월과 12월에 사례를 선정할 예정이다. 접수방법은 중앙보조기기센터 누리집(홈페이지) 공모 안내/접수 페이지에서 해당 주제의 설문 링크에 내용을 기재한 후 제출하면 된다.

제출된 사례는 전문가로 구성되는 수요 실현 자문단이 개발 필요성(중요성, 시급성, 신규성), 개발 적합성(실현가능성, 정책품목과의 부합성), 기대효과/활용 가능성(공유가능성, 공익성)등에 따라 선정할 예정이다.

선정된 사례의 경우 보조기기 개발 과정에 참여가 가능하며, 우수한 일상생활 어려움 사례 최대 5건, 맞춤 활용 사례 최대 5건에 대해서 20만 원 상당의 사물인터넷(IoT) 보조기기를 제공할 예정이다.

국립재활원 이범석 원장은 “이 사업을 계기로 장애인‧노인의 수요를 바탕으로 당사자와 전문가가 함께 보조기기를 개발하는 것이 활성화되고, 열린제작실의 결과물을 추후 공유함으로써 더 많은 장애인‧노인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기를 바란다고”라고 밝혔다.

박찬균  allopen@bokjinews.com

<저작권자 © 복지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작성

열기 닫기

댓글작성